미트스토리

곳곳에서 만나는 미국산 소고기와 돼지고기, 고기 문화와
다양한 행사를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.

미트스토리2019-06-07T11:39:13+00:00

수원 갈비의 맛과 멋

작성일
2019-04-26 11:33
조회
131
 
 

한때는 부의 상징이었고, 가족 외식의 대명사였던 소갈비. 그 시작은 1940년대 수원에서였습니다.

포천 이동갈비, 부산 암소갈비 등 갈비로 유명한 지역이 몇 곳 있긴 하지만, 

갈비로 전국적 명성을 얻은 지역은 수원임이 틀림없습니다.

 

서울 강남에 들어선 갈빗집 역시 수원 갈빗집 출신들이 차렸다는 말이 전해질 정도니갈비의

역사는 수원에서 시작되었다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조선 후기 신도시(화성) 육성으로 장시의 변화가 있었습니다.

 

이전까지는 안성의 장시가 활발하여 안성맞춤이 활개를 쳤지만 안성장은 그 명성을 수원에 하나씩 내주었습니다.

 

그중에서 가장 큰 것이 우시장이었는데 수원은 안성보다 서울과 훨씬 가까우므로 우시장이 특히 발달할 수 있었습니다.

무엇보다 수원은 예부터 한양으로 들어가는 물산들이 모두 모이는 곳이었는데

당시 모이던 인파들이 갈비를 즐기며 더욱더 명성을 얻기 시작했다고 합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오랜 역사도 역사지만, 수원 갈비는 다른 지역의 갈비와 차별화된 맛으로 1985년 고유 향토음식으로 지정되었습니다.

참숯만을 고집하는 것, 사장이 직접 갈비 양념을 하는 일 등, 돈을 좇아 하는 일이 아닌 좋은 갈비 맛을 널리 알리려는

사명감으로 수원 갈비는 만들어지고 있습니다.

 

그 이유에서인지 70여 년이 흐른 지금도 수원 갈빗집에는 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수원 갈비는 달짝지근한 간장 양념이 아니라 소금으로 밑간을 해 소고기 본연의 맛을 살린 게 가장 큰 특징입니다.

보통 간장으로 양념한 일반갈비는 달짝지근한 맛이 강한 반면 수원 갈비는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중독적입니다.

 

그러므로 수원 갈비를 제대로 맛보려면 생갈비보다는 양념 갈비를 먹어야 하는데

옛 방식에 따라 갈비를 한 번 구운 다음 손님상에 내는 걸로 유명합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"수원 갈비는 갈빗대도 큼직한 데다 살도 두둑하게 붙어 있어 손님에게 푸짐하게 낼 수 있는 미국산 초이스 등급의 갈비를 고집해요.“

"미국산 소고기 맛있죠. 얼마나 정직한 생산자의 품질 좋은 고기를 사용하는지가 중요해요." 

 

미국산 갈비로 구워낸 갈빗살 한 점을 입에 넣어보면 두툼한 육질과 촉촉한 육즙이 기분 좋게 혀를 감싸는데, 

스테이크 부럽지 않은 맛이 납니다. 또 폭신폭신하게 씹히는 식감이 여느 갈빗집의 고기와는 다른 맛입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소고기란 본디 양념보다는 생고기가 진리라고 여기는 사람도 수원에서만큼은 양념 갈비 매력에 푹 빠질 만해 보였습니다.

실제로 손님 중 대다수가 양념갈비를 주문한다고.

 

"작업한 갈비 중 70% 정도는 양념에 재워요.  생갈비를 찾는 사람이 예전보다 늘긴 했지만, 아직 양념갈비 인기를 따라잡지 못하죠.“

갈빗집 오픈 시간이 되자 가게 앞은 그야말로 문전성시. 언제 어디서든 갈비구이를 먹을 수 있는 요즘 같은 때

 '수원 갈비의 옛 명성이 건재할까'라는 의심은 기우였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"갈비는 어디서든 먹을 수 있는 거 아니야?", "소고기는 양념보단 생고기 아니야?"라고 생각했던 사람들의 생각도 바꿔줄 수원 갈비.

70여 년이 지난 지금도 북적이는 수원 갈빗집에는 그 고유의 맛과 좋은 갈비를 널리 알리려는 사람들의 멋이 있습니다.

 

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─

 

 

 
 

[수원 갈비로드]

1.훈장골 : 자체적으로 손칼집을 고집하는 훈장골은 다양한 한약재를 더한 기본양념을사용한 80인분

한정 양념갈비가 특징입니다. (경기 수원시 권선구 칠보로 146)

 

2. 부용지 : 전통 방식을 따른 소금 양념과 간장 양념 중 선택한 수원 갈비를 정갈한 정원 풍경과 함께

즐길 수 있습니다.(경기 수원시 권선구 오목천로 149 )

 

3. 가보정 : 수원 최대 규모의 갈비 전문점입니다. 수원 갈비의 전통 방법을 그대로 살리면서 고기를 얇게

손질해 부드러운 식감을살린 것이 특징입니다.(경기 수원시 팔달구 장다리로 282)

 

4. 신라갈비 : 30여 년 동안 전통 방식을 고수하고 있으며 갈비와 더불어 식사 메뉴를 함께 제공하는 점심특선

 메뉴 또한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습니다.(경기 수원시 영통구 동수원로 538)

 

5. 수원갈비스토리 : 입구에 화덕을 설치하고 참숯에 초벌구이 한 갈비를 제공해 취향에 따라 그대로 먹거나 좀

더 익힌 후 먹을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.(경기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801번길 20)

 

6. 천지연 : 양념 갈비의 양념을 특허 출원할 정도로 맛에 대한 자부심이 큰 갈빗집입니다. 3~5일을 숙성 후

훈증 방식으로 찹숯에구운 갈비가 특징입니다.(경기 수원시 권선구 곡반정로 72-8)

 

 

 

전체 0